• 최종편집 2023-11-17(금)
 
1-1.jpg
공연 포스터/사진=우리아버지합창단 제공

 

[뉴스인사이트] 이정민 기자=깊어가는 가을밤 아름다운 하모니의 향연이 펼쳐진다.


전문 아마추어들로 이루어진 우리아버지합창단과 벨칸토여성합창단, 서울벨칸토혼성합창단이 오는 16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영락교회 베다니홀에서 정기공연을 갖는다.


우리아버지합창단은 1997년 처음 결성되어 IMF 경제위기때 위기에 몰린 아버지들에게 위로와 힘이 되기 위하여 본격적으로 활동한 남성합창단이다.


벨칸토여성합창단과 서울벨칸토혼성합창단 역시 순수 아마추어들로 구성된 합창단으로 벨칸토라는 단어의 뜻 처럼 '아름다운 음악'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기쁨을 선사하는 합창단이다.


합창단의 김신일 지휘자는 경희대학교 음악대학교에서 성악을 전공하고 이태리 밀라노 시립음악원 전문연주자과정 졸업 및 아카데미아 A.C.I.S( 밀라노), 아카데미아 Chigiana(지휘), 아카데미아 Europea(지휘)를 수료하였으며 귀국후 국내 여러 대학교에 출강하고 많은 오페라와 음악회에 출연하였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피아니스트 이호정, 엄혜인, 신지혜가  반주를 맡아 함께 한다.


특히 우리아버지합창단은 이번 정기연주회 후에 연말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하는 찾아가는 공연도 무료로 준비하고 있다.

 

1..jpg
공연 출연지 및 프로그램/사진=우리아버지합창단 제공

 

합창단 관계자는 "이번 정기연주회는 우리귀에 익숙한 가곡과 성가곡 이외에 대중들로 부터 인기가 많은 가요를 합창곡으로 편곡하여 깊어가는 가을 밤 가슴 저리도록 아름다운 음악으로  힐링의 시간을 선사할 것이다"고 말한다.

 

공연은 16일 오후 7시 30분에 시작하며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깊어가는 가을 밤 아름다운 하모니의 향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