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4(월)
 

[뉴스인사이트] 김경민 기자=LG유플러스는 대한산업안전협회, 유엔이와 함께 클라우드 기반 안전관리 DX 솔루션 '스마플'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국내최대 산업 안전 전문기관인 대한산업안전협회에서 서비스를 설계하고, 환경/안전 전문 솔루션사인 유엔이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을 맡았다. LG유플러스는안정적인 인프라 운영을 담당한다.

스마플은아날로그식 중소 산업현장의 안전 관리 업무를 PC와 스마트폰으로 쉽고 간편하게 수행할 수 있게 만든안전관리 DX 솔루션이다.

산업안전보건법 및 중대재해처벌법에서규정한 약 570여 조항, 400여개 의무활동을 지원한다.

사업장안전관리에 필요한 사업장현황 관리, 위험성평가, 안전교육, 중대재해발생 신고, 안전점검 등 14개기능을 웹과 모바일을 통해 원스톱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중대재해처벌법에 따른 이행 항목을 체계적으로점검할 수 있다.

스마플은지난 4월 1일부터 8,900여개사업장을 대상으로 오픈베타 서비스를 제공한 후이번 달 1일 정식 출시했다.

중소기업의 비용 부담을 고려해 사용자 수에 따른 월 구독 방식으로 제공돼,초기 큰 비용 투자 없이 저렴하게 사업장에 도입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LG유플러스는스마플 출시를 기념해 오는 12월 31일까지 신규 가입사업장에 대해서는 3개월간 70%의 요금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내년1월부터 50인 미만 사업장에까지 중대재해처벌법이 확대 시행됨에따라 영세 중소기업의 안전 관리 부담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LG유플러스는 스마플이 중소기업의비용 부담을 낮추고, 사업주의 안전보건 의무 준수를 도와 보다 안전한 산업 현장 구축에 기여할 것으로기대하고 있다.

한편LG유플러스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맞춰 스마트안전사업스쿼드를 구성해 '22년부터 승강기 설치 및 주유소 유지보수 현장의 고소작업자 추락사고를 예방하는 ▲스마트안전장구와 물류창고 및 산업폐기물 현장에서의 부딪힘 사고를 예방하는 ▲AI지게차안전, ▲AI운전자행동분석 등 다양한 스마트안전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다. 오랜 DX 노하우를 기반으로, 스마트안전사업을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 U+, 산업현장 안전관리 DX 솔루션 '스마플'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