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4(월)
 

[뉴스인사이트] 김경민 기자=국민의힘은 2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경기 김포시의 서울 편입 이슈를 다룰 '수도권 주민편익 개선 특별위원회'(가칭)를 발족하고 위원장에 5선의 조경태(부산 사하구을) 의원을 임명하는 안건을 의결했다.


애초 위원장으로 경기도당 위원장인 송석준(재선·경기 이천) 의원이 유력하게 거론됐으나 조 의원이 최종 발탁됐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조 의원은 토목공학 박사 출신으로 도시 설계 등에 전문적 지식이 있는 분"이라며 "우리 당이 김포의 서울 편입 건의를 적극 검토함에 따라 국민의 관심이 커지면서 선수도 비중 있게 높였다"고 설명했다.

또 "인근 주민 요구 등을 합리적으로 정리해야 하기 때문에 부산 출신이냐, 수도권 출신이냐는 별 의미가 없을 것 같다"며 "조 의원은 5선을 하며 다양한 상임위를 경험해 당내 여러 재원을 활용할 수 있는 분"이라고 덧붙였다.


국민의힘은 김포의 서울 편입을 논의하기 위해 애초 태스크포스(TF) 구성을 검토했으나 '메가 서울' 구상을 광범위하게 논의한다는 차원에서 특위로 격상시켰다. 특위에는 현역 의원뿐 아니라 각 분야 전문가가 포진할 예정이다.

하지만 국민의힘 내부에서 김포의 서울 편입에 대한 부정적 의견이 나오고, 여론조사도 부정적 여론이 높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잇따라 보도되며 여당발 '메가 서울' 이슈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지는 미지수라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與, 김포 서울 편입 다룰 '수도권 주민편익 특위‘ 발족…위원장에 부산 5선 조경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