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금)
 
서울시청사
[뉴스인사이트] 이진용 기자= 서울시가 1인가구가 사업 점검 및 신규 사업 발굴에 직접 참여하는 정책 모니터링단 ‘씽글벙글 서울 서포터즈’를 발족, 1인가구의 생생한 현장 의견을 반영하고 정책의 실효성을 높일 계획이다.

1인가구 정책수요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씽글벙글 서울 서포터즈」를 5월 31일까지 신청자를 모집하여 6월 중에 50명을 선발한다.

신청자격은 1인가구로 생활하는 서울시민(주민등록 등재) 누구나 지원할 수 있고,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쳐 선정되면 11월까지 약 6개월간 활동한다.

서포터즈는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1인가구 사업을 직·간접 체험하여 느끼는 문제점 및 개선방안과 1인가구 생활에 필요한 정책 제안 등을 활동보고서로 제출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서포터즈 우수 모니터링 보고서는 ‘서울시 1인가구 포털’ 등에도 게시해 공유할 계획이다.

서울시 1인가구특별대책추진단은 올해 1월에 “서울시 1인가구 안심종합계획” 4대 분야 8개 핵심과제를 발표하여 병원동행서비스, 안심마을보안관, 스마트보안등, 전월세 안심계약 도움서비스, 중장년1인가구 행복한 밥상, 1인가구 경제프로그램 교육, 인공지능(AI) 생활관리서비스 등 다양한 1인가구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씽글벙글 서울 서포터즈는 6월 발대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게 되며, 이후 1인가구 사업의 정책 모니터링 및 아이디어 제안 등 다양한 활동으로 최종 평가 발표회에서 활동우수자 시상 등 수료증도 받게 된다.

발대식에서는 활동증을 부여하고, 활동교육, 활동팀 구성 등을 실시한다.

소속감 및 연대 의식을 높이기 위해 소모임도 구성할 예정으로 서로의 생각을 지지하고 정보를 공유하도록 운영할 예정으로 소정의 활동비도 제공된다.

정책 아이디어를 제안할 경우 우수 제안자를 선정하여 상금을 지원하고 서울시 정책에 검토 및 반영할 계획이다.

연말에는 최종평가회를 개최하여 활동 결과와 현장경험을 공유하고 우수 활동자(팀)에 대한 상금 및 수료증도 수여할 예정이다.

이해선 1인가구 특별대책추진단장은 “서울시에서는 1인가구 생활에 필요한 맞춤형 정책들을 발굴하여 시행하고자 한다. 씽글벙글 서울 서포터즈를 통해 1인가구의 수요와 관점을 반영하고 실제 체감할 수 있는 정책들을 발굴 및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시 1인가구에게 필요한 정책, 1인가구가 직접 발굴하고 점검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